[불협단어] 거짓말의 깊이

“시란 비가 오니 네가 보고 싶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 네가 보고 싶어서 비가 온다고 말하는 것이다.” 고등학교 시절 국어 선생님이 하신 말씀입니다. 여전히 시를 잘 모르지만, 저에게는 꽤나 인상적인 설명이었습니다.      전자(비가 오니 네가 보고 싶다)는 ‘사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