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빛의 시간

“어떤 하루는 인생만큼 길었던 적이 있습니다. 마음에 담아 둔 그날의 기억을 꺼내세요.” 최근 방영하기 시작한 드라마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1화에 나오는 대사다. 서로 아는 것 별로 없는 가족 중 둘째 딸인 은희(한예리 분)가 업무차 들른 명상원에서,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