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여기, 행복

언젠가 오빠를 낳았다는 부천을 지날 일이 있었다. 담담하게 37년 전의 이야기를 풀어놓는 아버지의 옆 얼굴을 보며, 내가 태어나지 않은 시간과 공간 속을 지나는 동안 난 문득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