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아트

천방지축 푸들 쫑, "알파가 어딨다고 그래요?" 어느 날 미용실에 들렀는데, 때마침 6살 다인이도 놀러 왔습니다. 휴대폰 속 쫑이와 알파 사진을 본 다인이는 노트를 꺼내 그 둘의 모습을 그림으로 그렸습니다.  다인이의 그림을 사진으로 찍어와서는 쫑이랑 알파에게 보여주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