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너는 어둑한 하늘을 보면 우울해진다고 했었다. 온 세상이 새카맣게 변하면 네 마음도 새카맣게 변하는 것 같다고. 사실 나는 어둑한 하늘에 햇살 한 줌, 코가 시큰거릴 바람이 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