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들의 진심

침묵이 오랜 시간 공기를 짓눌렀다. 그날 이후로 오랫동안 입을 열지 않았다. 침묵이 침묵을 낳은 것이었으나 그날의 앞선 침묵의 의미를 제대로 풀어낸 건 이십여 년이 지나고 난 후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