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나는 아직 당신을 놓지 못했나 봅니다."늘 이맘때가 되면 당신과 함께 했던 곳들이 생각나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한 채 하루를 보내요.한동안은 아무 일 없던 듯이 지내왔는데 오늘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