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자꾸 곤충을 잡아와요. (下)

사임당 신씨(師任堂申氏, 1504~1551)조선 시대 중기의 여자 지식인으로, 어려서부터 자수, 바느질, 서예, 그림에도 재능을 보여 4살부터 글을 배우고 7살부터 그림을 배웠습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