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의 작은 새벽

시골의 새벽이 밝아옵니다. 새소리와 벌레소리가 친근하게 들려와요. 이토록 맑게 깨어있었던 적이 언제였나 싶어요. 잠들기 전에는 마음속에 먼지가 뿌옇게 차 있었던 것 같아요. 그런데 꼭두새벽에 깨버린 잠에 오히려 마음이 깨끗해지는 것을 발견합니다. 모두가 잠에 빠져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