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이 좋은 사람이 되도록 하는 것들을 가까이 두세요. 

사회생활이란 것을 하면서 쓸데없이 배우게 되는 것이 있다. ‘예의’라는 이름으로 인간관계에서 머리를 쓰는 것. 누구라도 당연하게 지켜야 한다는 예의범절이라는 것은, 사실 배우지 않고도 사랑하는 마음만 있다면 어린아이들도 자연스레 행할 수 있는 것이다. 충분히 사랑받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