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탕 등뼈 같은 사람

비가 내리는 날이면 사람들은 특별한 음식을 찾는다. "막걸리에 파전이 땡겨"나 "어묵에 사케나 한잔할까?"가 흔히 나오는 대사다. 나도 크게 다르진 않지만 비가 잔잔하게 바닥에 스며들듯이 적실 때 가장 생각나는 음식은 따로 있다. 감자탕이다. 어제도 약속이 끝나고 집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