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남는다는 것

데자뷔인가? 2월 말 교육부의 휴원 권고로 영업장 문을 닫은 지 40여 일 만에 다시 열었는데, 8월 말 집합 금지 행정명령에 따라 또다시 문을 닫게 되었다. 당장 먹고 살 길이 깝깝하지만, 그때처럼 원통하거나 두렵진 않다. 이불 빨래를 하고, 신문을 좀 더 느긋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