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도깨비의 공유처럼

오늘부터 휴가다. 연휴 동안 밀린 업무를 처리할 계획이었지만, 오늘만은 그러지 않기로 했다. 휴가를 휴가답게 보낼 생각이다.    언젠가부터 휴가를 계획하지 않는다. 번아웃될 때까지 일에 몰두하는 편이라, 휴가 계획을 세우는 것마저 일의 연장선처럼 느껴지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