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야, 집순이 승무원 - 프리즘

하아. 오늘의 비행도 정신없이 끝이 났다. 호텔을 향해 가면서 레이오버lay over[1] 플랜에 대한 승무원들의 대화가 이어진다. 그리고 그 질문은 여지없이 나에게도 돌아온다. “언니![2]나 시티 가는데 같이 갈래? 언니 호텔 도착하면 뭐 할 건데? 같이 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