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를 위한 변명

언어는 존재의 집이다. 남의 말을 함부로 하지 마세요 그 사람 목숨 달린 문제입니다 그 죄를 어찌 감당하려 하는지 사람 살리는 말 하기도 바빠요 2019년 10월 14일이었다. 이날 저녁 직원들과 함께한 회식 자리에서는 단연 설리의 사망 소식이 화제였다. 윗글은 동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