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의 내가 2005년의 신입사원 나를 소환하다

이상하게도 직장 생활 4, 5년 차 때보다 더 오래된 신입사원 시절의 기억이 더 또렷하다. 아마도 모든 것이 처음이었기에 더 강렬한 기억으로 남아 있는 것 같다. 문득 신입사원 당시의 나를 만나고 싶어 졌다. 처음에는 그때의 나에게 조언을 해주고 싶은 생각이었는데 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