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라멘이나 한 그릇 할까?

우리가 도착한 곳은 신주쿠에서 10분 정도 거리에 있는 JR 츄오센中央線 아사가야阿佐ヶ谷역. 생활하는데 불편하지 않을 정도의 가게와 상점가가 있지만 그렇다고 불필요하게 복작대지도 않는, 적당히 번잡하고 적당히 조용한 동네다. (훗날 그 소박한 매력에 빠져 이 동네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