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와 포도송이

11월에 비가 몇 번 오고 나면 가을은 원래 없었던 것처럼 꼬리를 감추고 아침저녁으로, 아니 대낮에도 꽤 쌀쌀해진다. 그쯤 되면 학년 말을 앞둔 학생들의 마음은 분주하다. ‘얼마나 열심히 했나’ 자신을 돌아보기 때문이기도 하겠지만, 그보다는 ‘이번 방학 땐 뭘 할까?’